사회

CCTV통합관제센터 4월 말 구축 완료

최고관리자 0 467

9d6b88677b6fce1c9d4a861db0dc3c0d_1521706255_3216.jpg 


남원시는 시민 안전을 위한 CCTV 통합관제센터를 올해 4월 말까지 완료해 생활방범, 어린이보호구역, 교통단속, 재난·재해용 CCTV를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관리를 일원화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남원시 CCTV통합관제센터는, 국비 등 총15억여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남원시의회 4층에 420㎡ 규모로, CCTV관제실, 종합상황실, 장비실, 사무실, 부대시설 및 통합관제시스템 등을 구축하고 있다.


CCTV통합관제센터 구축이 완료되면 현재 부서별로 분산 운영 중인 생활방범, 어린이보호, 재난·재해 예방, 주정차 단속 CCTV 등 500여 대를 관제센터로 통합해 운영의 효율성을 높이고 경찰서 등 유관기관과의 협조체계를 구축해 시민의 안전 지킴이 역할을 톡톡히 해낼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4월중에 모니터링 요원을 위탁채용하고  5월부터 경찰관 및 관제요원의 24시간 모니터링으로 각종 사건·사고 예방은 물론 재난·재해 발생 시 신속한 대처가 가능하게 되었다”며 “시민들이 편안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