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CCTV 500대 통합관제’ 시민안전 지킨다

최고관리자 0 322

남원시가 시민 안전을 지키기 위해 CCTV 통합관제센터를 구축하고 지난 16일부터 24시간 시내 전역 구석구석을 실시간 모니터링에 들어갔다.


CCTV통합관제센터는 여성친화도시, 전국 최고의 안전한 도시로 도약하는 남원시의 역점사업이다. 남원시는 국비 등 사업비 15억원을 들여 남원시의회 4층에 300㎡ 규모로 CCTV통합관제센터 시설을 갖췄다.


CCTV통합관제센터에는 CCTV관제실, 종합상황실, 영상분석실, 부대시설 및 통합관제시스템 등이 들어서 있다. 이곳에서는 방범·어린이보호, 재난·재해 예방 등 목적과 기능에 따라 각 부서별로 분산 운영 되었던 CCTV 500여 대를 통합 운영한다. 또, 지리정보시스템을 통한 위치기반 영상추적, CCTV영상물을 저장·열람·제공해 사건ㆍ사고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다.


 남원시는 통합관제센터 운영을 위해 지난 4월 시민 12명을 CCTV 모니터링요원으로 위탁 채용해 4개조가 3교대로 24시간 실시간 영상을 모니터링 하고 있다. 경찰관도 24시간 상주해 각종 사건·사고가 발생할 경우 신속하고 능동적인 대응 체계를 갖추고 있다.


특히, 학교주변, 여성귀갓길의 안전지킴이로 톡톡한 역할 뿐만 아니라, 다중공중화장실 등 우범지역에 설치된 비상벨이 작동할 경우 통합관제센터로 곧바로 연결돼 실시간 신속히 대응할 수 있다.


f4b0617bc5d530189a1d5bdfe9116982_1527843066_5241.jpg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