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틈새공략! 폐교위기에서 보물찾기

최고관리자 0 303

남원시청 재정과(징수팀) 오정란 주무관 최우수상 수상

0340403c556a69e997c2c1dab5620324_1536367026_2062.jpg



  시청 재정과(징수팀) 오정란 주무관이 전북도 지방세 체납징수 우수사례 발표회에서 ‘틈새공략! 폐교위기에서 보물찾기’라는 주제 발표로 최우수상을 받았다.


 체남징수 우수사례 발표회는 5일 전북대학교에서 1차 서면심사 결과 우수과제 선정된 전주, 군산, 정읍, 남원, 장수, 부안 6개 시군 징수담당관들의 치열한 사례발표가 있었다.


  이번 지방세 체납징수 우수사례 선정은 1차 서면평가(적용가능성, 창의성, 내용충실성, 논리성 등) 4개항목과 2차 발표평가(내용전달성, 청중대응력, 청중관심도, 태도 및 준비 등) 4개 항목으로 구분하여 평가 심사했다.


  오정란 주무관은 사례 발표에서 폐교위기에 처한 서남학원(서남대학교)의 체납세 징수 과정에서 재정기여금중 5000만원, 익산국토관리청의 손실보상금 1억1500만원, 법원공탁금 3600만원 등 총 2억1100만원을 압류  (추심)을 통해 체납지방세를 징수한 사례발표로 최우수상을 수상하게 됐다.


 오정란 주무관은 2016년(1분기)에도 체납지방세 우수사례 발표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하였을 뿐만 아니라 올 상반기 지방세 징수실적 우수기관  선정에 지대한 공헌을 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