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정

도내 첫 인플루엔자 바이러스 검출

최고관리자 0 50

전북도보건환경연구원(원장 유택수)은 올 겨울 도내에서 처음으로 인플루엔자바이러스가 검출됨에 따라 독감에 대한 도민의 주의를 당부했다.


연구원은 질병관리본부에서 운영하는 인플루엔자 및 급성호흡기바이러스 실험실 표본감시사업에 참여하여 도내 호흡기환자에 대하여 호흡기질환 원인바이러스를 규명하고 유행추이를 파악하고 있다.


2018-2019절기 인플루엔자 및 급성호흡기바이러스 실험실 표본감시사업을 수행하던 중 인플루엔자 바이러스 1건이 검출되었다. 이번에 검출된 인플루엔자 바이러스는 5일부터 7일 사이에 전주, 부안 지역에 내원한 환자 21명의 검체 중에서 검출된 것으로 인플루엔자 A(H1N1)pdm09형 바이러스로 확인됐다.


인플루엔자 A(H1N1)pdm09형 바이러스는 인플루엔자 A(H3N2)형, 인플루엔자 B형과 더불어 우리나라에 매년 검출되고 있는 바이러스로 2018-2019절기가 시작된 후 도내에서는 처음으로 검출됐다.


연구원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절기 인플루엔자바이러스 첫 검출 시기는 작년보다 3주 정도 앞당겨진 것으로 바이러스 검출시기가 빨라진 만큼 인플루엔자 유행에 더욱 주의가 필요하다고 전하면서 ”백신은 접종 후 예방효과가 2~4주 걸리는 것을 고려해 유행 시기에 앞서 예방접종을 하는 것이 좋다“고 덧붙였다.


인플루엔자는 급성 호흡기 감염 질환으로 환자의 기침이나 콧물 등의 분비물을 통해 쉽게 감염이 일어나므로 예방을 위해 손 씻기 등 개인 위생수칙과 기침 에티켓(휴지, 옷깃 등으로 입을 가리고 기침)을 잘 지키고 인파가 많이 몰리는 곳은 피하는 것이 인플루엔자바이러스를 예방할 수 있는 방법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