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보기사 대가로 잡지사에 돈 건넨 군산시의원 당선무효형

전주지법 군산지원 제1형사부(재판장 이기선 부장판사)는 11일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월간 지역 잡지에 홍보성 기사 게재를 대가로 현금을 준 군산시의회 의원 A씨(50)에게 징역 6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했다.이 형이 확정되면 A씨는 시의원 직을 상실하게 된다.재판부는 자신의 홍보기사가 실린 이 잡지를 배포한 전 시의원 B씨에게 벌금 90만 원을 선고했고 돈을 받은 지역 잡지사 대표와 주필에게 각각 징역 10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이들에게는 추징금 140만 원과 60만 원이 각각 부과됐다.재판부는 “공정한 선거과정에서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